외계인 발견?…"골디락스 행성에 생명체 100%"
김우용 기자 yong2@zdnet.co.kr 2010.10.01 / PM 03:55
[지디넷코리아]20광년 떨어진 우주에서 지구와 같은 자연조건을 가진 행성이 발견됐다. 천문학계는 외계 생명체의 존재 가능성이 100%라며 흥분했다.

30일(현지시간) CNN, BBC 등 외신은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의 스티븐 보그트 교수는 “최근 발견된 골디락스의 행성 '글리제 581g'에서 생명체가 살고 있을 확률이 100%”라고 주장했다고 보도했다.

글리제 581g는 지구로부터 약 20광년 떨어진 천칭자리의 적색왜성 글리제 581 주위에서 발견된 행성이다. 지구와 마찬가지로 태양과 적당한 거리를 두고 공전하며, 물이 액체상태로 존재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.
▲ 글리제 581g의 상상도(출처:씨넷)

보그트 교수는 외신과 인터뷰에서 “잠재적으로 사람이 살 수 있는 행성의 유력한 사례”라며 “이렇게 빨리, 이렇게 가까운 곳에서 발견할 수 있었다는 점은 이런 행성이 매우 흔하다는 것을 의미한다”고 밝혔다.

영국 그리니치 왕립 천문대의 천문학자인 엘리자베스 커닝햄도 “글리제 581g 표면에 물이 있을 것”이라며 “생명체 발견을 위한 첫 단계”라고 말했다.

CNN은 “이 행성의 기후와 중력도 지구와 비슷하다”라며 “지구의 극지방에 사는 사람이라면 이 행성에서도 편안함을 느낄 것이”라고 전했다.
---------
Please consider the planet before printing this post

hiiocks (hiiock kim)
e. hiiocks@gmail.com
w. http://productionschool.org, http://filltong.net
t. 070-4268-9221